• HOME
  • 전시
  • 과거전시

하얀울림 - 한지의 정서와 현대미술

전시기간 : 2015-03-20 ~ 2015-08-31

청조갤러리는 20세기 한국 미술을 대표하는 회화 작품들과 종이를 매체로 하는 판화, 드로잉 작품들을 집중적으로 소장하고 있습니다. 서양의 회화기법을 체득하여 한국적 모티브와 미를 추구한 장욱진, 박수근, 이중섭, 도상봉 등의 작품과 미술계의 패러다임을 바꾼 비디오 아트라는 새로운 분야를 개척한 백남준의 Communication Tower 등 소장품 중에서 엄선한 약 100여점의 작품이 전시되고 있습니다.


청조갤러리 1 - 조형으로서의 한지

한지를 소재로 조형 작업은 다양한 양상으로 나타난다. 석재나 목재에 새겨진 글씨나 그림을 종이로 떠내는프로타주탁본의 방법에서 종이를 찢어 바르는콜라주방법, 발라진 종이를 일정하게 찢어내어데콜라주독특한 단층을 보이는 것에 이르기까지 넓은 시도가 이루어지고 있다. 같은 방법을 통해 얻어지는 중화된 아름다움은 어디에도 비교할 없는 감성의 결정체라 있다.